사과전쟁-사이엔지 2. Apple Impact (완결)


"한국과학기술인연합 (사이엔지)에서 연재했던 사과전쟁들을 글타래별로 소개합니다. 원글링크에 이외에 글을 쓰게 된 배경과 뒷얘기, 그리고 글내용과 현재의 상황을 대비시킴으로써, 보다 재미있게 읽으실 수 있도록 했습니다. 글제목을 클릭하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즐감하세요."  Bozart



사과전쟁 (2) ~ Apple Impact

2009/06/28 ~ 2009/07/14



애플을 중심으로 한 IT의 기업들의 미래, 그리고 질서의 변화를 본격적으로 다루기 시작합니다. 기업 경영 철학의 차이점과 이에 따른 전략의 변화, 미래전략, 시장의 흐름을 다루었습니다. 그럼 각 글들은 어떤 내용들이 들어있는지 간단히 살펴보겠습니다.






1. 우리시대의 영웅


잡스의 존재가 우리에게 어떤 의미인지를 설명하고자 했습니다. 타이거 우즈가 영웅인 이유는 우리를 역사의 현장에 있게 하기 때문입니다. 나는 아이폰의 발표 행사를 보고 이순간이 세상이 바뀌는 역사로 남게 될 것이란 사실을 직감했습니다. 이런 의미에서 잡스는 우리를 역사에 현장에 있게하기 때문에 영웅이라고 불리어도 마땅합니다.  




2. Apple Impact


당시는 한국에서의 애플의 존재감이 거의 없을 때였기 때문에, 애플이 존재가 우리에게 주는 영향을 이해시려는 글입니다. 애플의 존재가 우리에게 중요한 이유는 애플을 쓰느냐, 아니냐와 상관없습니다. 애플에 위협받는 기존의 기업들이 더욱 경쟁력있는 제품을 만들지 않을 수 없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그 결과 우리는 보다 나은 제품과 서비스를 누리게 되는 것이고, 이게 애플 효과입니다.  





3. Empire Strike Back


가장 보수적으로 행동하는 미디어 기업들이 애플의 음악시장 장악에 자극받아 적극적으로 인테넷을 공략하는 상황을 전합니다. 특히 Hulu의 약진을 처음으로 언급하기 시작합니다. Hulu는 미디어 그룹들이 지원하는 스트리밍 서비스로서 나중에 유투브를 강력하게 위협하게 됩니다. 뒤의 미디어 관련글들을 함께 읽으면, 미디어의 힘을 느낄 수 있습니다.  





4. 이 회사가 사는법


강력한 독점 체재를 구축함으로써 지속적인 이익을 누려온 MS의 전략을 알아봅니다. 이와 달리 소비자에게 이익을 줌으로써 시장을 확대하려는 애플의 전술을 대비시킴으로써, 왜 애플에 소비자들이 열광하는지 설명합니다. 누가 옳은지를 떠나서, 기업이 선택하게되는 전략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글입니다. 





5. Steal Your Wallet


아이튠은 금융 종합 서비스로 진화하고, 아이폰은 지갑과 크레딧카드를 대체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습니다. 잡스 사후의 애플은 궁극적으로 금융회사가 될 것이라는 장기전망을 내놓습니다. 이후 아이튠은 차근 차근 컨텐츠 허브로 진화할 수 있음을 느낄 수 있을 겁니다. 





6. OS 삼국지


모바일 마켓의 지각변동을 예상하면서, 그 중심에 OS가 있음을 지적하였습니다. MS-Google-Apple가 OS가 스마트폰 시장을 3개의 축으로 나누게 된다는 전망을 합니다. 주목할 점은 제가 이때 이미 노키아의 심비안을 중심에서 제외시켰다는 점입니다. 애플이 OS-X를 다양한 모바일 제품군에 적용함으로써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였고, 결국 애플은 모바일용 OS를 iOS로 통합하게 되죠.  





7. Who inspires Steve Jobs


애플의 전략에 숨어있는 기본 철학을 설명합니다. 잡스는 자신의 키노트에서 자신의 멘토이자, OOP개념의 창시자인 Alan Kay의 다음 말을 인용합니다. "People who are really serious about software should make their own hardware," 즉 최고의 제품을 만들기 위해서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함께 디자인해야한다는 얘기입니다. 이 부분은 뒤에 “플랫폼 전쟁” 편에서 깊이 다루게 됩니다. 




다음글 > 사과전쟁-사이엔지 3. OS 삼국지


사과전쟁을 처음접한 분들 > (필독) 사과전쟁 읽기전에 - 1/2




WRITTEN BY
ayoung_k
작은단위의 IT정보와 APP리뷰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